E D R , A S I H C RSS

ZeroPage (04학번)

Profile

박능규
나도 나를 잘 모르는 사람....
그러나 나를 알아주는사람을 기다림...
메일 : lucifer286@한멜닷넷
MSN : lucifer279@핫멜닷컴

목표

가문의 족보에 획을 긋기 위해 살고있음..

계획

진행중........

진행중

1%

하고싶은 것


- 두마리의 토끼를 잡고싶다.

- 목숨을 걸만한 것을 찾고싶다.

꿈속에서....

꿈이란게.....역시...무지..신기한게..많다...
도저히..알수없는....기억도..없는...그런..꿈을....
위해서..산다는건....

나에게 너무나 소중한 무언가를 얻기엔..아직 내가 너무 부족한것이 많은거 같아...
조금만...기다려 줄레? 내가...니앞에..다시 서는 날까지...

그녀석이 믿어보란다...한없는 기다림속에..끝있다고...

넌...모를꺼야.......근데.정말..모르겠니?

나..정말..바보같아...이러면 안되는거 알면서도...
일러수밖에없는...비겁한..겁쟁이인가봐..
정말 바보같지?

Valid XHTML 1.0! Valid CSS! powered by MoniWiki
last modified 2009-05-27 07:09:19
Processing time 1.5629 sec